Radio Taiwan International

RTI

RTI
279 POSTS 0 COMMENTS

Stay connected

0FansLike
3,913FollowersFollow
0SubscribersSubscribe

Latest article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 쌍십절 축하 행사 참석차 타이완 방문…蔡총통“환영”

린위찬(林聿禪) 중화민국 총통부 대변인 - 사진: 중화민국 총통부

마르셀라 리버드(Marcella Liburd)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이 9일(이하 타이완현지시간) 중화민국 국경일인 쌍십절 행사 참석을 위해 타이완에 도착했다. 차이잉원 총통은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의 타이완 방문에 환영의 뜻을 표했다.

중화민국 총통부는 9일 성명을 통해 “마르셀라 리버드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을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이 우리 정부의 초청으로 쌍십절 경축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오늘(9일) 타이완에 도착했고, 대표단은 오는 13일까지 4박 5일 동안 타이완 공식 방문 일정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어 “차이 총통은 세인트키츠 네비스 대표단이 타이완을 방문한 것에 대해 우리 정부와 국민을 대표해 환영의 뜻을 표했다"고 말했다.

린위찬(林聿禪) 총통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브리핑을 통해 “타이완과 세인트키츠 네비스는 1983년 수교를 맺었으며, 올해는 타이완과 세인트키츠 네비스의 수교 40주년이자 세인트키츠 네비스 건국 4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로,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이 대표단을 이끌고 타이완의 국경일 경축 행사와 국경일 리셉션에 참석하는 것은 양국 간 깊은 우정을 보여준다면서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린위찬 대변인은 “마르셀라 리버드 세인트키츠 네비스 총독이 타이완을 방문하는 것은 지난 2월 취임 이후 이번이 처음”이라면서 “이번 교류를 통해 양국 간 우의가 더욱 돈독해지고, 글로벌 민주주의 회복탄력성과 환경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나가길 바란다"고했다.



출처:RTI
작성.편집:손전홍

쌍십절 경축행사 日서 개최, 아소 전 일본 총리 출석

주일본 타이베이 경제문화대표처가 어제(5일) 저녁 일본에서 개최한 중화민국 국경일 경축행사에서 아소 다로(麻生太郎, 좌) 일본 자민당 부총재와 시에창팅(謝長廷, 우) 중화민국 주일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CNA

주일본 타이베이 경제문화대표처가 어제(5일) 저녁 일본에서 중화민국 국경일 경축행사를 개최한 가운데, 아소 다로(麻生太郎) 일본 자민당 부총재,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의 부인 아베 아키에(安倍昭恵) 등이 참여해 치사했다.

시에창팅(謝長廷) 중화민국 주일대표는 타이완과 일본의 국교관계는 부재하나 각 분야에서 긴밀히 교류하고 있고 특히 국회 간, 도시 간의 교류가 매우 활발하다며 타이완에 대한 후루야 케이지(古屋圭司) 일화(日華)간담회 회장과 히라누마 다케오(平沼赳夫) 전 회장의 지지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 시에 대표는 올해 아베 전 총리의 고향 일본 야마구치현과 타이완 남부 도시 타이난(台南)시가 우호교류협정을 체결했고 이는 취임 이래 백 번째 협정으로 의미가 매우 깊다며, 중국이 타이완산 파인애플의 수입을 이유 없이 금지했을 때 아베 전 총리는 앞장서서 타이완에 대한 지지를 표했기 때문에 오늘 저녁 식사에도 일본산 수산물을 사용해 ‘선순환'을 실현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최근 몇 년 동안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거나 중공이 타이완 주변에 군사훈련을 실시하는 등 세계 평화를 파괴하는 행위가 속출되는 가운데, 타이완과 일본은 자유, 인권, 법치, 평화 등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파트너로서 함께 권위주의에 대항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타이완은 무력 위협에 굴복하지 않고 미국, 일본 등 민주나라와 함께 타이완해협 및 인도-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수호할 것이며 이는 타이완의 가치이자 중화민국 국경일의 의미라고 강조했다.

후루야 일화간담회 회장은 올해 일화간담회 설립 50주년을 맞아 일본 국회의원 50명이 오는 10일 타이완에서 개최되는 중화민국 국경일 경축행사의 참여를 신청해 행사 당일 ‘타이완-일본 우호'의 배너를 들고 퍼레이드에 참여할 예정이라며, 코로나 팬데믹 기간 동안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이 일본에게 200만 개의 마스크를 증정한 바 있는데 타이완과 일본은 어려움 속에서 서로 협조하는 진정한 좋은 친구라고 긍정했다. 

아베 아키에 여사는 치사에서 타이완에 대해 특별한 감정을 갖고 있는 아베 전 총리가 타이완 방문을 이루지 못했지만 올해 7월 타이완에서 열린 ‘아베 신조 기념 영상 전시회'에서 타이완 국민의 따뜻함을 느꼈고 아베 전 총리가 남긴 염원을 결말지었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타이완-일본 관계를 발전시키고 양국의 파트너십을 심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는 오하시 미쓰오(大橋光夫) 일본-타이완 교류협회 회장, 이즈미 겐타(泉健太), 입헌민주당 중의원, 과테말라, 아이티, 마셜 제도, 파라과이 등 중화민국 우방국 주일대표 등 총 1000여 명의 귀빈이 출석해 중화민국 국경일을 축하했다. -顏佑珊



출처:RTI
작성.편집:안우산

유 입법원장, 중화민국 건국 112년 국경일 맞아 “민주 정신 흔들림없이 나아가길”

판전궈(范振國) 타이완-일본 관계협회 사무총장은 후루야 케이지(古屋圭司 Furuya Keiji) 일화(日華)간담회 회장이 일본 국회의원 43명을 이끌고 중화민국 국경일 경축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사진: RTI

오는 10월 10일은 중화민국 건국 112년 국경일인 쌍십절(雙十節)이다. 외교부는 오늘(5일) 올해 국경일 경축행사에는 루스 조세프 쿤(Russ Joseph Kun) 나우루 공화국 대통령 일행과 후루야 케이지(古屋圭司 Furuya Keiji) 일화(日華)간담회 회장 일행 등이 귀빈으로 참석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루스 쿤 대통령은 차이잉원(蔡英文) 총통 및 우쟈오시에(吳釗燮) 외교장관과 회동하고 제7회 위산포럼(玉山論壇)에서 개막 연설을 발표할 예정이며, 케이지 회장은 차이 총통과 회동하고 타이난(台南)에 있는 핫타 요이치(八田與一 Yoichi Hatta) 기념공원을 방문할 예정이다.

입법원장이자 국경일행사준비위원회 회장 유시쿤(游錫堃)은 오늘(5일) 국경일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는 국민 500명을 선정해 행사에 참여하도록 하고 ‘민주주의의 타이완, 지속가능한 회복력(民主台灣‧堅韌永續)'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활동과 공연을 준비했다”며, “지난 100년 동안 식민주의와 권위주의 체제에 저항했던 조국선열들의 정신을 이어 나가면 타이완의 민주, 자유와 국제적 위상은 흔들림없이 나아갈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올해 경축행사에는 중화프로야구연맹(CPBL) 선수 6명, 펑후(澎湖) 마공(馬公) 고등학교 합창단, 일본 도쿄농업대학교제이고등학교 취주악부, 미국 UCLA 브루인 마칭 밴드(Bruin Marching Band) 등이 참여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10일 오전 총통부에서 열리는 국경일 경축행사 외에도 8일에는 타이난에서 경축행사가, 10일 저녁에는 타이중(台中) 중앙공원(中央公園)에서 국경일 불꽃축제가 열릴 예정이다. - 顏佑珊



출처:RTI
작성.편집:안우산